은퇴 자금 저축 우선 순위

#1: Employer Matching Contribution

직장(Employer)에서 매치해 주는 금액만큼은 무조건 해야 한다. 예를 들어, 직장에서 연봉의 5%까지 매치해 준다면 최소한 5%는 은퇴 계좌에 저축해야 한다. 

25%(4명 중에 1명)가 저축을 하지 않아 Employer Matching Contribution을 받지 못한다고 한다. Employer Matching Contribution은 공돈이기 때문에 이것을 받지 않은 것은 어떠한 이유(비상금 모으기, 빛을 먼저 갚기 등)라도 설명되지 않는다.

#1.5: HSA(Health Savings Account) – 병원이나 의사를 자주 방문하는 경우는 제외

HSA가 회사 매칭 없는 401K나 IRA보다 좋은 이유는 401K나 IRA는 인출할 때 세금을 내지만 HSA는 의료비로 사용할 때 tax free로 인출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401K는 FICA tax 7.65%를 내지만 HSA는 면제된다.

HSA는 HDHP(High-Deductible Health Plan) 보험을 가진 경우에 가능하다. 하지만 의료비 지출이 많은 경우는 디덕터블로 나가는 비용이 HSA 혜택보다 클 수 있다. 따라서, 일반 보험 플랜이 유리한지 HSA가 있는 HDHP(High-Deductible Health Plan)이 유리한지는 계산해 봐야 한다.

#2: Roth or Traditional IRA

401K 투자는 플랜에서 제공하는 펀드 중에서 선택해야 하므로 투자 대상이 제한적이다. 하지만 Roth or Traditional IRA에서는 개별 주식을 포함해서 수많은 투자 상품에 대해서 유연하게 투자를 할 수 있다.

은퇴 후 세율이 낮아질 것으로 예상하면 현재 택스를 줄일 수 있는 Traditional IRA에 저축하고, 은퇴 후 세율이 현재와 같거나 높을 것으로 예상하면 현재 택스를 내고, 은퇴 후 인출할 때 택스가 없는 Roth IRA(Roth IRA 자격이 안 되면 Backdoor Roth IRA)에 저축하면 된다.

개별 주식을 포함한 다양한 투자 상품에 관심이 없고, 회사에서 제공하는 401K fee가 저렴하고, 투자 상품에 만족하면 3번 401K Max out을 먼저하고, 2번 Roth or Traditional IRA 저축해도 된다.

#3: 401K Max Out

Roth 401K 옵션을 제공하는 곳도 있다. 은퇴 후 세율이 낮아질 것으로 예상하면 Traditional 401K에 저축하고, 은퇴 후 세율이 현재와 같거나 높을 것으로 예상하면 Roth 401K에 Max Out 하면 된다.

#4: HSA

위의 그림에서 HSA를 4번째로 한 이유는 의료 비용으로 사용하지 않고 HSA를 은퇴 저축 계좌로 이용할 경우인 것 같다.

#5: SEP IRA

파트 타임 잡으로 추가 소득이 있다면 SEP IRA에 저축한다.

#6: 529 플랜

1~5번 까지 하고도 남은 돈이 있고, 대학갈 자녀가 있다면 529 플랜에 투자한다.

“은퇴 자금 저축 우선 순위”에 관한 10개의 댓글

  1. 직장에서 low deductible healthcare plan이 $0 premium으로 가족까지 적용 이 됩니다. HSA가 있는 옵션으로 가면 1년에 프리미엄만 ~$4k 정도 냅니다. 게다가 가족 중 1년에 꼭 스페셜리스트 방문 등 기타 검사를 일년에 4-8회 정도 받으면 hsa로 넣은 것을 임플로이어 칸트리뷰선 분까지 다 의료비로 지출하게 되는 상황이라면 HSA는 스킵하는게 맞는거 같은데, 이런 상황에서라도 hsa를 해야하나요?

    참고로, 직장에서 제공하는 Hsa있는 플랜이 deductible 6k, out of pocket $12k max입니다. HDHP 로 보험료가 $4K 정도 절약 된들 전체적으로 안써도 되는 디덕터블로 $4k 이상이 지출되면 이득인거 같지가 않아서요

    1. 이런 경우라면 low deductible healthcare plan이 유리합니다. 알고 계신 것처럼 hsa는 일반적으로 의료비 지출이 많지 않은 경우에 유리합니다.

  2. 일단 401k employer matching 맥스 한 후 ira가 먼저냐 401k가 먼저냐는 은퇴 후 어느 브라켓에 들어갈거냐에 따라 결정되는군요

    1. Roth가 유리한지 Traditional이 유리한지는 생각보다 복잡할 수가 있습니다. 원글 #2 섹션에 링크된 글들 읽어 보시고, 본인의 경우는 어느 것이 유리한지 시뮬레이션 해 보세요^^

  3. 아이의 핼스는 프리미엄 70프로 회사에서 대 주고요.
    그럼 이 아이는 hsa 가 나을까요?
    아님 위에 언급한 핼스보험을 드는게 나을까요?
    병원을 자주 가는 타입은 아닙니다. 건강합니다.

    본인부담 30프로라도 아껴 hsa플랜에 가입하고 리임버스먼트 받는게 나을것 같기도 하고요

    1. 위의 FIRE님 아래 두 개를 비교해 보고, 비용이 적게 드는 것을 선택하면 됩니다.

      1. 현재 보험의 보험료 + 의료 비용

      2. HDHP 보험료 + 의료 비용

      일반적으로 병원을 자주 안가면 2번이 유리합니다. 1, 2가 큰 차이가 없다면 HSA를 1년 정도 해보면 정확히 어느 것이 유리한지 알 수 있을 겁니다.

  4. 529에 대해서 질문이 있습니다. 529가 state tax를 면제해줄경우에 (ex. New York), 꼭 529를 다른것이 모두 된 후 마지막에 넣는것이 좋다고 볼수는 없지 않을까요? 왜냐하면 Roth IRA/401k에 비해서 529는 똑같이 earnings은 면세가 되고, 또한 contribution도 state tax에서 제할수 있기 때문이죠. 물론 대학학비를 제외한 다른 사유로 사용하게 될 경우 penalty를 내야한다는 치명적인 단점이 있지만, 웬만하면 자녀가 대학에 갈 것이라고 예상하기 때문에 아이가 대학가기 전까지 대략 15만불 정도 (2년치 학비/생활비)를 529에 넣으려고 목표중인데, 401k를 맥스로 붓고 있는것은 아니고 약 3만불 정도 (부부합산) 넣을수 있습니다. 401k로 넣으면 저희 노후에 도움이 되는것은 아주 좋지만 애가 대학갈때 저희가 59.5세가 되는것이 아니라서 529와 어느정도는 분산을 하는것이 맞지 않나 해서 여쭤봅니다.

    1. 우선 부부의 은퇴 자금이 충분하고, 자녀가 부모의 소득이 높거나 자산이 많아 재정 보조를 받을 가능성이 없어 학비를 내야할 상황이라면 NY처럼 state tax를 면제해 주면 Roth IRA/401k에 비해 좋은 옵션일 수도 있습니다.
      529 플랜을 제일 나중에 둔 이유는 필요한 은퇴 자금이 우선이라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자녀는 장학금을 받든지, 학자금 론을 받든지 등의 옵션이 있으니까요.

    2. 네 설명 감사드립니다. 저희부부는 아마 둘중 한명이 해고되지 않는이상 재정보조를 받을 가능성은 0%이기 때문에 미리미리 좀 학비를 대비해놔야 할 것 같아서요.

      자녀 대학학비보다 본인의 은퇴자금이 충분한게 우선인건 동의합니다. 다행히 부부 둘다 괜찮은 pension plan이 있습니다 (펀딩 상태도 좋구요). Social security + pension, 거기다가 401k와 IRA에 둘다 맥스하면 매년 5만불 넘는 돈을 은퇴자금에 넣게 되는 것인데 그렇게까지 하기에는 다른곳에 쓸 돈 때문에 부담이 되기도 하고, 또 그렇게까지 은퇴자금이 많이 필요할 것 같지는 않기도 합니다. 또한 아이의 대학학비는 가급적이면 론 없이 저희가 해결해 주려고 생각해서 그렇기도 합니다. 항상 상세한 추가 설명 감사드립니다.

    3. 부부 둘다 괜찮은 pension plan이 있으시다면 사실 은퇴 준비는 거의 된 거죠. 이런 상황이라면 은퇴 준비는 걱정 하지 마시고, 하시고 싶은 일들 맘껏 하시고, 자식들에게 해 주고 싶은 것들 맘껏 해 주셔도 될 것 같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